스킵 네비게이션

휴대용세트 케어세트 고객지원
[]
게시글 보기
[정정만 건강 칼럼]여성의 시크릿 존은 ‘은밀한 곳’이다.
Date : 2011-03-23
Name : 정정만 박사
Hits : 3032
[정정만 건강 칼럼]여성의 시크릿 존은 ‘은밀한 곳’이다.

시크릿 존이란 음부에서 항문에 걸쳐 밀집된 소음순, 대음순, 음핵, 음핵 포피, 질전정, 요도구, 질구,치구, 음모, 회음부, 항문 등 외음부와 질을 망라한다. 시크릿 존은 빈번하고 긴요한 쓰임새에 반해 상시 은폐, 은닉되어 시선이 차단된 곳이다.

질 환경 생태계가 무너지면 냉, 대하, 가려움증, 악취, 따끔거림, 통증 등 질염 관련 증상, 질염이 인접한 요도와 방광까지 파급되어 나타나는 빈뇨와 잔뇨 등 배뇨증상, 음부 포진 및 궤양, 음모슬증(사면발이), 성병성 사마귀, 임질, 진균 감염 등 성 매개성 질환에 민감해진다.

이렇듯 질 생태계를 훼손시키지 않고 올바른 관리를 하기 위해서는 꾸준히 시크릿 케어를 하는 습관을 길러야 한다.

시크릿 케어는 시크릿 존의 청결한 위생 상태, 혈류 순환 개선, 피부와 점막의 보습과 영양 공급으로 질 내 환경 생태계를 원활하게 작동시킨다.

매끄러운 질 윤활 기능으로 질 손상이나 성교통증을 미연에 방지하고 질염이나 질염 관련 방광염, 요도염의 발병까지 억제시키는 적극적인 자기 관리 시스템이다.

시크릿 케어는 언제, 어디에서나 편안한 섹스, 쾌적한 섹스, 자신감 넘치는 섹스, 육감에 몰입한 섹스로 고품질의 성감을 확보할 수 있는 새로운 패러다임의 신체 관리 수단이다.

만연하고 있는 외모 지상주의의 이데올로기를 뛰어 넘어 감추어진 내면의 아름다움을 적극적으로 추구하는 새로운 바람이다.

시크릿 케어는 1)시크릿 존의 청결한 위생 상태 2) 시크릿 존 피부 및 점막의 보습과 영양 공급 3) 혈류 순환 개선으로 세포 활성 및 재생능력을 촉진 4) 원활한 질 윤활 작용으로 질 손상을 방지하고 성감을 극대화 5) 질 세균 균형 및 질 산도 등 질 환경 생태계를 정상으로 유지한다.

질염(감염성 및 비감염성) 과 질 건조증을 방지하고 성병 억제, 구강성교에 대한 자신감으로 성적 쾌감을 증진시키며 남성 파트너의 성 능력까지 개선된다. 남녀 혼성 혼합복식 게임에서 파트너와 출중한 팀워크가 훌륭한 성적의 조건인 것과 마찬가지다.

시크릿 케어는 세정, 보습, 영양 공급, 질 윤활화로 질 내 정상 환경 생태계를 유지하고 질건조증을 해결하여 성감 증대, 질염 및 방광 요도염 억제, 섹스에 대한 자신감을 부여하는 vulvovaginal care 또는 Total genital care 시스템으로 매일 습관적으로 반복하는 것이 원칙이다.

특히 샤워 후, 분만이나 제왕절개 수술 후, 성기 수술 후(질 축소술, 소음순 축소술, 여성 포경 수술 등), 생리 후, 타이트한 옷 착용 시, 비데나 좌변기 사용 후, 성교 전후에 시행한다.

사정액은 알칼리성이지만 1회 사정만으론 증상을 발현시킬 정도로 질 환경 생태계를 파손하는 것은 아니나 과다한 섹스는 질 환경 생태계를 훼손할 수 있다.

시크릿 케어 전용 클렌저와 에센스를 활용하여 시크릿 케어를 생활화, 습관화할 필요가 있다. 시크릿 케어 에센스는 피부와 점막에 유용한 여러 가지 식물성 화학물질로 제조된 수용성 천연 제품이며 윤활작용, 영양 공급 작용, 보습 작용의 삼중효과를 가지고 있다. 먼저 미지근한 물로 시크릿 존을 세척한 후 시크릿 케어 전용 클렌저로 부드럽게 씻어낸다.

음핵 포피, 소음순 주름에 붙어 있는 치구(恥垢)는 오줌이나 정액, 바톨린선의 잔류 분비물 등이 쌓여 생기는 치즈 같은 노폐물이며 오징어 썩는 냄새를 발산한다. 마이코박테리움 스메그마티스(mycobacterium smegmatis)라는 세균이 치구 생성에 관여하기 때문에 모낭의 피지, 질 전정의 세정에 특히 집중한다. 다시 한 번 미지근한 물로 씻어낸 후 부드러운 타월로 꼭꼭 눌러 물기를 지워낸다. 시크릿 케어 에센스를 손가락에 묻혀 가볍게 마사지하듯 바른다. 배변 후 또는 비데 사용 후에는 티슈에 에센스를 묻혀 앞에서 뒤로 가볍게 닦아내듯 바른다.

시크릿 케어! 얼굴 다듬기, 몸매 가꾸기 열풍이 미치지 않았던 마지막 화두임에 틀림이 없다.

[글 : 비뇨기과 전문의 정정만 박사]

코멘트 쓰기
코멘트 쓰기
게시글 목록
Content
Name
Date
Hits
정정만 박사
2011-03-23
3032

비밀번호 확인 닫기